2019.07.09 (화)

  • 구름많음동두천 27.7℃
  • 구름조금강릉 23.1℃
  • 구름많음서울 29.8℃
  • 구름많음대전 27.9℃
  • 흐림대구 24.6℃
  • 흐림울산 22.6℃
  • 흐림광주 26.2℃
  • 흐림부산 24.0℃
  • 흐림고창 25.8℃
  • 제주 22.0℃
  • 구름많음강화 28.2℃
  • 구름많음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6.2℃
  • 흐림강진군 25.9℃
  • 흐림경주시 21.7℃
  • 구름많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뉴스

[외신] 한국 문 정권 자충수가 일본이 반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문 정부 최저임금 인상은 전망도 없는데 올렸다. 우량기업을 왕따 시키고 경영자를 닥치는 대로 체포하는 등 현실을 무시하고 (혁명의) 꿈을 실현시키기 위헤 밀어붙인 것이다.


令和日本世界韓国文大統領最高反面教師 衆愚政策強行でどうなるか実演日本人毛針かからぬよう警告

令和日本世界한국·문 대통령은 최고의 반면교사 어리석은 정책강행으로 어떻게 될지일본인은 못된 수작질에 속지 않도록 경고

 

[zakzak] 2019.7.8.   


文大統領反面教師としては優秀かもしれない韓国大統領府提供共同

 

日本政府半導体製造必要材料品目について韓国する輸出管理強化措置発動した。 「安全保障目的とする運用見直というがいわゆる◉「元徴用工異常判決などによる日韓信頼関係喪失背景にある

일본 정부는 4일 반도체 제조에 필요한 자재 3개 품목에 대해 한국 수출관리 조치를 발동했다. 안보를 목적으로 하는 운용 재검토라고 하지만 이른바 전 징용공의 이상판결 등으로 한일 신뢰관계 상실이 배경이다.

 

韓国側のショックはきいがその責任判決けて迅速行動をしなかった文在寅ムン・ジェイン大統領にある韓国内ですら日本批判一丸ではない

한국 측의 충격은 크지만, 책임 판결에 신속하게 행동을 하지 않은 문재인 대통령에게 있다. 한국 내에서 조차 일본비판에 한마음이 아니다.

 

文氏低級反日、「平成時代かな媚韓政策日本失地回復機会えてくれたのである

문 씨의 수준 낮은 반일행위는 평화시대에 어리석은 정책으로 일본에 실제로 반전기회를 준 것이다.

 

さらに文氏反面教師としても素晴らしい

게다가 문 씨는 (나쁜 본보기)반면교사로도 훌륭하다.

 

日本左派政党主張するような経済人権衆愚政策強行したらどうなるかを事前実演日本人毛針にかからないように警告してくれている文氏元弁護士左派政権幹部だったことで立憲民主党枝野幸男代表共通していてイメージがなるのも皮肉

일본 좌파당의 주장 경제와 인권에 어리석은 정책을 강행하면 어떻게 될지 사전에 일본인은못된 수작질에 넘어가지 않도록 경고 했다. 문은 전직 변호사이자 좌파정권 간부였다 입헌 민주당의 에다노 유키오 대표와 공통점에 이미지가 겹치는 것도 아이러니하다.

 

文政権最低賃金見通しもなくげた優良企業はイジメて経営者から逮捕するなど現実無視して革命姿勢ある意味見上げたものだ

문 정부 최저임금 인상은 전망도 없는데 올렸다. 우량기업을 왕따 시키고 경영자를 닥치는 대로 체포하는 등 현실을 무시하고 (혁명의) 꿈을 실현시키기 위헤 밀어붙인 것이다.

 

朴槿恵パク・クネ前政権関係者など野党政治家にはがらせのりをくすし官僚人事政治運用利用して恐怖政治いた マスコミとも対立した菅義偉官房長官強引だなんてっても韓国べればやかなものにしかみえない

박근혜 전 정권 관계자 등 야당 정치인 괴롭힘과 관료를 정치에 이용하는 등 공포정치는 극에 달하고 있다. 언론도 대립. 스가 요시히 데 관방장관이 억지라고 해도 한국에 비하면 부드러운 것 밖에 보이지 않는다.

 

徴用工訴訟だけでなく天皇陛下現上皇さまへの謝罪要求慰安婦合意無視韓国駆逐艦による海上自衛隊哨戒機のレーダー照射事件などあまりにもひどい反日非道いたあの朝日新聞ですら全面的には韓国てず、「韓国側にも問題があるにせよこれでは江戸かたき長崎つような筋違いの」(3天声人語くのでいっぱいだ

징용공 소송뿐만 아니라 천황(현 상황)에 대한 사과요구 위안부 합의 무시, 한국 구축함 해상자위대 초계기에 레이더 발사사건 등 너무나도 극심한 반일행위가 이어졌다. 친한 아사히신문조차 한국과 어깨를 나란히 하지 않고 한국 측에 문제가 있다, 이제 사기극을 나가사키에서 반격할 수 있는 기회다(3일 천성인어)라고 썼기 때문이다

 

北朝鮮との関係でも文政権がひたすら宥和策しても北朝鮮から仲介役でもないのにむな罵倒された。 「日本いてきぼりいたい米朝首脳会談場所だけして会場からされているのだからそれよりマシだとかる中国との関係でも北京にはくせばくすほどバカにされるだけと見本してくれた

북한과의 관계에서도 문정권의 유화책에도 북한은 중개자도 아닌데 입 다물라고 매도했다. 일본을 따돌리려는 의도가 보인다는 지적도 있었다. -북 정상회담에 장소만 빌려주고 행사장에서 쫓겨났으니 그보다 더 나을 것은 었다. 중국과의 관계에 베이징에 굽실거릴수록 바보가 될 뿐이라는 본보기를 보여준 것이다.

 

もっとも文氏家族意外だが親日的らしい

무엇보다, 문씨의 가족은 의외로 친일적 같다.

 

金正淑キム・ジョンスク夫人裏千家茶道をたしなんでいたそうだ安倍首相相手にされないとのりなしたいのか京都東福寺配偶者プログラムでも昭恵夫人っていたシンガポールに移住した国士舘大学留学していたことがあるらしい

김정숙 여사는 천가의 다도를 즐긴다고 한다. 아베 총리의 상대가 되지 않는 남편과 중재를 원하는지 교토 동복사의 배우자 프로그램에서도 기대고 있었다. 싱가포르로 이주한 딸은 국사대학에 유학을 하고 있는 것 같다.

 

フランスといわれるドイツフランス文化への憧憬強烈なのとているようで微笑ましいともいえる。 =おわり

프랑스를 싫어한다고 하는 독일인이 사실 프랑스 문화에 대한 동경도 강렬한 것과 비슷해 미소 짓게 한다.

 

八幡和郎やわた・かずお) 1951滋賀県生まれ東大法学部卒業後通産省入省フランス国立行政学院(ENA)留学大臣官房情報管理課長国土庁長官官房参事官などを歴任退官作家評論家として新聞やテレビで活躍徳島文理大学教授著書捏造だらけの韓国史』(ワニブックス)、『令和日本史記-126天皇日本人-』(など多数

1951년 시가현 출생.동대 법대 졸업 후 통산성 입성.프랑스 국립행정학원(ENA) 유학.장관관방정보관리과장, 국토청 장관관방참사관 등을 역임하고 퇴관.작가, 평론가로서 신문과 텔레비전에서 활약. 도쿠시마 문리대 교수, 저서에 조조투기 한국사(악어북스), 령화일본사기-126대 천황과 일본인의 행보-() 등 다수.

 

[zakzak]

https://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ja&tl=ko&u=https%3A%2F%2Fwww.zakzak.co.jp%2Fsoc%2Fnews%2F190708%2Ffor1907080001-n1.html&anno=2



[대불총성명서]"이종명의원" 제명한 자유한국당 윤리위원회 결정은 잘못이다. 자유한국당이 이종명의원을 "5.18 진상규명 공청회 환영사" 관련하여 출당을 결정한 것은 지극히 유감스럽다. 남남 갈등의 원인 중 5.18 사건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는 것은 2018년 "5.18민주화 운동 관련 진상규명 특별법"을 만들면서 까지 재조사 하는 것으로 증명 된다. 모든 국민은 이번 조사를 통하여 의문이 명명백백히 가려지기를 원하고 있을 것이다. 이 법의 조사범위에는 "북한군 개입여부 및 북한군 개입 조작설"이 자유한국당의 제안으로 포함되었다. 문제가 되고 있는 "5.18 공청회"도 분명히 이러한 위 진상규명 활동의 연장선상에서 실시되었다. 본 공청회는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도움을 받아 북한군 개입설을 주장하는 측에서 북한군 개입설을 반대하는 측과의 토론을 위하여 실시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따라서북한군 개입설을 주장하는 측의 주장이 반대측의 마음에 들지 않을 것은 필연적이므로 쌍방간의 이견이 여러 형태로 나타날 수있다. 이것이 민주국가에서 공론의 과정이다. 그러므로국회가 문제를 삼는 것은 부당하다 더욱5.18 진상규명을 국회가 입법하고도, 잘해보자는 국회의원들의 발언내용이 자신들의 생각과 다르다고 제명을 운운하는 것은 민주국가의 국회 모

[대불총성명서]"이종명의원" 제명한 자유한국당 윤리위원회 결정은 잘못이다. 자유한국당이 이종명의원을 "5.18 진상규명 공청회 환영사" 관련하여 출당을 결정한 것은 지극히 유감스럽다. 남남 갈등의 원인 중 5.18 사건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는 것은 2018년 "5.18민주화 운동 관련 진상규명 특별법"을 만들면서 까지 재조사 하는 것으로 증명 된다. 모든 국민은 이번 조사를 통하여 의문이 명명백백히 가려지기를 원하고 있을 것이다. 이 법의 조사범위에는 "북한군 개입여부 및 북한군 개입 조작설"이 자유한국당의 제안으로 포함되었다. 문제가 되고 있는 "5.18 공청회"도 분명히 이러한 위 진상규명 활동의 연장선상에서 실시되었다. 본 공청회는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도움을 받아 북한군 개입설을 주장하는 측에서 북한군 개입설을 반대하는 측과의 토론을 위하여 실시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따라서북한군 개입설을 주장하는 측의 주장이 반대측의 마음에 들지 않을 것은 필연적이므로 쌍방간의 이견이 여러 형태로 나타날 수있다. 이것이 민주국가에서 공론의 과정이다. 그러므로국회가 문제를 삼는 것은 부당하다 더욱5.18 진상규명을 국회가 입법하고도, 잘해보자는 국회의원들의 발언내용이 자신들의 생각과 다르다고 제명을 운운하는 것은 민주국가의 국회 모

혁신학교? 혁신은 개뿔! 애들 학력만 퇴행중! 교무실 커피자판기, 교사 항공권 구입에 물 쓰듯...특혜 불구 학력은 뒷걸음 일반학교에 비해 연간 1억4,000~1억5,000만원을 특별히 지원받는 서울형 혁신학교가 예산을 엉뚱한 곳에 쓰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일부 혁신학교에서는 특별예산(학교운영비)으로 교사실의 각종 책장이나 가구를 구입했고, 수백만원을 들여 학습자료 저장용 USB와 외장하드를 사서 나눠 갖은 사실도 밝혀졌다. 교무실 커피자판기를 구입하는데 특별예산을 쓴 혁신학교도 있었다. 이밖에도 여직원 휴게실 가스보일러 교체, 부장교사 워크숍 항공권 구입, 교직원 전체 체육복 구입 등 본래 목적과는 거리가 먼 곳에 특별예산을 물 쓰듯 전용한 사실이 드러났다. 학생들에 대한 선심성 예산 집행 정황도 나왔다. 일부 혁신학교에서는 학생 티셔츠 구입, 진공청소기 구입 등에 특별예산을 수백만원씩 사용했다. 학생들의 생일축하용 떡케익 구입비용으로 매달 70~90만원을 사용한 곳도 있었다. 반면 서울형 혁신학교의 학력은 일반학교에 비해 오히려 뒷걸음질 친 것으로 확인됐다. 이런 내용은 서울시교육청이 새누리당 강은희 의원에게 제출한 2012년 혁신학교 정산서 통합지출부를 통해 밝혀졌다. 서울형 혁신학교는 곽노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