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6.27 (화)

  • -동두천 17.8℃
  • -강릉 18.9℃
  • 흐림서울 20.9℃
  • 박무대전 21.1℃
  • 박무대구 20.1℃
  • 박무울산 19.5℃
  • 박무광주 20.4℃
  • 흐림부산 21.0℃
  • -고창 21.4℃
  • 박무제주 22.1℃
  • -강화 19.7℃
  • -보은 19.9℃
  • -금산 19.3℃
  • -강진군 21.0℃
  • -경주시 18.9℃
  • -거제 21.9℃

일반자료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92 천일보 :“대통령 퇴진” VS “하야는 안돼”… 또 대립·갈… 뉴스관리… 2016/11/21 0 383
191 스님들도 ‘파사현정(破邪顯正)’ 깃발 올리다 (불교신문 퍼… 뉴스관리… 2016/11/21 0 444
190 모골이 송연하다 - 좌파단체 목록 참고 뉴스관리… 2016/07/06 0 718
189 6.15남북공동선언과 10.4선언은 폐기되어야 한다 뉴스관리… 2016/07/05 1 511
188    "6.15 공동선언은 위헌, 원천적 무효" 뉴스관리… 2016/07/06 0 532
187    6.15공동선언 전문 뉴스관리… 2016/07/06 0 546
186 factfinding/'박원순 서울시 위원회'의 正體 [2] 뉴스관리… 2016/03/14 0 663
185 불교는 동성애 문제를 어떻게 보는가 / 피터 하비 22 2016/01/24 0 707
184 교육부 "전교조 전임 허가 취소, 사무실 지원 중단"<연합,펌> [162] 뉴스관리… 2016/01/22 0 4528
183 "4·3 왜곡, 규정위반 단체 지원 중단해야"(펌) 편집자 2015/09/18 0 871
182 황교안 관련 뉴스관리… 2015/06/04 0 998
181    종교계, 황교안 후보 반대운동 나선다 뉴스관리… 2015/06/05 0 987
180    종교계, 황교안 총리후보 “반대” / 한국, 개신교 국가 만들… 뉴스관리… 2015/06/05 0 1138
179    선교가 삶의 목적인 ‘전도사’병역 전관예우 의혹투성이 뉴스관리… 2015/06/05 0 1054
178    황교안 총리후보로 부적절한 이유 뉴스관리… 2015/06/04 0 1136
177 특전사 전우회 불자회 자연보호 활동 특전사 전… 2015/03/26 0 1367
176 미얀마 성지순례 일정계획 뉴스관리… 2015/02/02 0 1172
175    바고 뉴스관리… 2015/04/01 0 1557
174    바간 뉴스관리… 2015/04/01 0 1365
173    양곤지역 뉴스관리… 2015/04/01 0 1322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통령후보지지 성명서 발표  대한민국지키기불교도총연합은 2017년 4월 20일 14시 자유한국당 당사 기자회견실에서 좌파를 척결하고 희망한국을 건설할 강한 리더싶을 가진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를 지지하는 성명을 발표하였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통령후보지지 성명서 오늘의 대한민국은 2차 세계대전 이후 독립한 140여개 국가 중 유일하게 산업화와 민주화를 달성한 기적의 나라입니다. 그러나 그 기적은 “이러고도 망하지 않는 것이 기적이다”로 변해가고 있음에 전율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금번 박근혜 전 대통령의 탄핵 정변을 당하면서, 우리는 박근혜를 위해서가 아니라 대한민국의 헌정질서와 법치주의가 무너지고 있음에 경악하면서 태극기를 들고 나서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우리의 자랑스러운 조국 대한민국의 영원한 발전과 우리 후세들의 안위를 위해 나섰던 것입니다. 저희 대한민국지키기불교도총연합(약칭,대불총)은 지난 2006년 북한의 핵위협과 한.미동맹의 근간인 한미연합사 해체 위협을 맞이하여 호국과 호법의 기치를 높이 들고 나라를 지키며, 나라의 기본 가치를 부정하는 세력에 오염된 불교계를 순화시키기 위해 창립된 비정치적 호국불교결사체입니다. 저희는 갑작스런 대통령선거를 맞이하여 각 정당

혁신학교? 혁신은 개뿔! 애들 학력만 퇴행중! 교무실 커피자판기, 교사 항공권 구입에 물 쓰듯...특혜 불구 학력은 뒷걸음 일반학교에 비해 연간 1억4,000~1억5,000만원을 특별히 지원받는 서울형 혁신학교가 예산을 엉뚱한 곳에 쓰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일부 혁신학교에서는 특별예산(학교운영비)으로 교사실의 각종 책장이나 가구를 구입했고, 수백만원을 들여 학습자료 저장용 USB와 외장하드를 사서 나눠 갖은 사실도 밝혀졌다. 교무실 커피자판기를 구입하는데 특별예산을 쓴 혁신학교도 있었다. 이밖에도 여직원 휴게실 가스보일러 교체, 부장교사 워크숍 항공권 구입, 교직원 전체 체육복 구입 등 본래 목적과는 거리가 먼 곳에 특별예산을 물 쓰듯 전용한 사실이 드러났다. 학생들에 대한 선심성 예산 집행 정황도 나왔다. 일부 혁신학교에서는 학생 티셔츠 구입, 진공청소기 구입 등에 특별예산을 수백만원씩 사용했다. 학생들의 생일축하용 떡케익 구입비용으로 매달 70~90만원을 사용한 곳도 있었다. 반면 서울형 혁신학교의 학력은 일반학교에 비해 오히려 뒷걸음질 친 것으로 확인됐다. 이런 내용은 서울시교육청이 새누리당 강은희 의원에게 제출한 2012년 혁신학교 정산서 통합지출부를 통해 밝혀졌다. 서울형 혁신학교는 곽노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