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2 (일)

  • 흐림동두천 19.1℃
  • 흐림강릉 17.7℃
  • 흐림서울 19.4℃
  • 대전 16.6℃
  • 대구 18.7℃
  • 울산 19.0℃
  • 광주 17.4℃
  • 부산 19.0℃
  • 흐림고창 17.0℃
  • 제주 20.3℃
  • 흐림강화 19.8℃
  • 흐림보은 16.8℃
  • 흐림금산 16.3℃
  • 흐림강진군 19.0℃
  • 흐림경주시 18.8℃
  • 흐림거제 19.4℃
기상청 제공

뉴스

[외신] 21일(토) 보수단체 20여 단체 참가 대규모 집회 대대적 보도

한국의 서울 중심 광화문에서 21일 딸의 대학 부정 입학 의혹 등 조국 법무장관 사임을 요구하는 보수의 대규모 집회와 시위행진이 했다.


ソウル中心部保守派大規模集会 20団体法相辞任大統領謝罪要求

서울 중심부에서 보수 대규모 집회 20여 단체가 법무장관 사퇴, 대통령 사과 요구


[산케이신문] 国際朝鮮半島 2019.9.21. 23:56



ソウル名村隆寛韓国のソウル中心部21大学への不正入学疑惑などが問題視されているチョ・グク法相辞任める保守派大規模集会抗議行進われた

서울 = 명촌탸카히로] 한국의 서울 중심 광화문에서 21일 딸의 대학 부정 입학 의혹 등 조국 법무장관 사임을 요구하는 보수의 대규모 집회와 시위행진이 했다.


 警察によると集会いたのは20団体光化門クァンファムン広場一帯やソウル市庁付近ソウル駅前などにそれぞれまったチョ辞任国民反発がくすぶるチョ任命した文在寅ムン・ジェイン大統領謝罪辞任要求した

경찰에 따르면 집회는 약 20개 단체. 광화문광장 일대와 서울시청 부근, 서울역 앞 등에 각각 모였다. 조국 사퇴와 더불어 국민의 반발이 거세지자 조 국을 임명한 문재인 대통령도 사과와 사퇴를 요구했다.


 光化門広場集会には最大野党自由韓国党関係者著名大学教授らも参加。「文政権審判」「自由大韓民国んだ」「文在寅謝罪チョ・グク逮捕などとかれたプラカードをチョをめぐる疑惑解明えた

광화문광장 집회에는 야당 자유한국당 관계자와 저명한 대학교수들이 참가. "문 정권 심판을" "자유 대한민국은 죽었다." "문재인 사과, 조국 체포"하라고 적힌 플래카드와 조국을 둘러싼 의혹 해명을 강력하게 요구했다.


 集会個別われたため参加者正確不明だがなくとも数万人まったとみられる

집회는 개별적으로 진행됐기 때문에 참가자들의 정확한 수는 불분명하지만 최소 수만 명은 모인 것으로 보인다.


[산케이신문] https://www.sankei.com/world/news/190921/wor1909210030-n1.html



[대불총성명서]"이종명의원" 제명한 자유한국당 윤리위원회 결정은 잘못이다. 자유한국당이 이종명의원을 "5.18 진상규명 공청회 환영사" 관련하여 출당을 결정한 것은 지극히 유감스럽다. 남남 갈등의 원인 중 5.18 사건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는 것은 2018년 "5.18민주화 운동 관련 진상규명 특별법"을 만들면서 까지 재조사 하는 것으로 증명 된다. 모든 국민은 이번 조사를 통하여 의문이 명명백백히 가려지기를 원하고 있을 것이다. 이 법의 조사범위에는 "북한군 개입여부 및 북한군 개입 조작설"이 자유한국당의 제안으로 포함되었다. 문제가 되고 있는 "5.18 공청회"도 분명히 이러한 위 진상규명 활동의 연장선상에서 실시되었다. 본 공청회는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도움을 받아 북한군 개입설을 주장하는 측에서 북한군 개입설을 반대하는 측과의 토론을 위하여 실시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따라서북한군 개입설을 주장하는 측의 주장이 반대측의 마음에 들지 않을 것은 필연적이므로 쌍방간의 이견이 여러 형태로 나타날 수있다. 이것이 민주국가에서 공론의 과정이다. 그러므로국회가 문제를 삼는 것은 부당하다 더욱5.18 진상규명을 국회가 입법하고도, 잘해보자는 국회의원들의 발언내용이 자신들의 생각과 다르다고 제명을 운운하는 것은 민주국가의 국회 모

[대불총성명서]"이종명의원" 제명한 자유한국당 윤리위원회 결정은 잘못이다. 자유한국당이 이종명의원을 "5.18 진상규명 공청회 환영사" 관련하여 출당을 결정한 것은 지극히 유감스럽다. 남남 갈등의 원인 중 5.18 사건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는 것은 2018년 "5.18민주화 운동 관련 진상규명 특별법"을 만들면서 까지 재조사 하는 것으로 증명 된다. 모든 국민은 이번 조사를 통하여 의문이 명명백백히 가려지기를 원하고 있을 것이다. 이 법의 조사범위에는 "북한군 개입여부 및 북한군 개입 조작설"이 자유한국당의 제안으로 포함되었다. 문제가 되고 있는 "5.18 공청회"도 분명히 이러한 위 진상규명 활동의 연장선상에서 실시되었다. 본 공청회는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도움을 받아 북한군 개입설을 주장하는 측에서 북한군 개입설을 반대하는 측과의 토론을 위하여 실시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따라서북한군 개입설을 주장하는 측의 주장이 반대측의 마음에 들지 않을 것은 필연적이므로 쌍방간의 이견이 여러 형태로 나타날 수있다. 이것이 민주국가에서 공론의 과정이다. 그러므로국회가 문제를 삼는 것은 부당하다 더욱5.18 진상규명을 국회가 입법하고도, 잘해보자는 국회의원들의 발언내용이 자신들의 생각과 다르다고 제명을 운운하는 것은 민주국가의 국회 모

혁신학교? 혁신은 개뿔! 애들 학력만 퇴행중! 교무실 커피자판기, 교사 항공권 구입에 물 쓰듯...특혜 불구 학력은 뒷걸음 일반학교에 비해 연간 1억4,000~1억5,000만원을 특별히 지원받는 서울형 혁신학교가 예산을 엉뚱한 곳에 쓰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일부 혁신학교에서는 특별예산(학교운영비)으로 교사실의 각종 책장이나 가구를 구입했고, 수백만원을 들여 학습자료 저장용 USB와 외장하드를 사서 나눠 갖은 사실도 밝혀졌다. 교무실 커피자판기를 구입하는데 특별예산을 쓴 혁신학교도 있었다. 이밖에도 여직원 휴게실 가스보일러 교체, 부장교사 워크숍 항공권 구입, 교직원 전체 체육복 구입 등 본래 목적과는 거리가 먼 곳에 특별예산을 물 쓰듯 전용한 사실이 드러났다. 학생들에 대한 선심성 예산 집행 정황도 나왔다. 일부 혁신학교에서는 학생 티셔츠 구입, 진공청소기 구입 등에 특별예산을 수백만원씩 사용했다. 학생들의 생일축하용 떡케익 구입비용으로 매달 70~90만원을 사용한 곳도 있었다. 반면 서울형 혁신학교의 학력은 일반학교에 비해 오히려 뒷걸음질 친 것으로 확인됐다. 이런 내용은 서울시교육청이 새누리당 강은희 의원에게 제출한 2012년 혁신학교 정산서 통합지출부를 통해 밝혀졌다. 서울형 혁신학교는 곽노현